1인기업 1인경영시대(강력한 개인으로 살아가는 방법)


지식서비스 사회  
지식서비스는 서비스산업 중에서도 부가가치가 높은 산업이다. 지식서비스는 제조업 등 다른 산업의 생산성 향상에 기여함으로써 경제성장을 촉진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다는 점에서 중요성 또한 높다. 지식서비스의 근간인 지식과 정보는 노동과 자본 그리고 생산기술을 넘어 중요한 생산요소로 활용된다. 현재의 사회는 지식을 창출하는 기반과 창출된 지식을 잘 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을 얼마나 잘 구축하였느냐에 따라 경쟁력이 달라진다고 할 수 있다. 
 
피터드러커가 "지식은 일하는 방법을 끊임없이 개선, 개발하고 혁신을 일으켜 부가가치를 높이는 것이다."라고 하였던 것처럼, 지식기반사회에서 지식은 개인과 조직 더 나아가 그 사회를 좌우하는 핵심자원이 된다. 이러한 자원으로서의 지식은 그 가치를 인정받아 하나의 거래시장을 형성할 수 있으며 지식서비스는 이를 근간으로 한다.

▲ 국내 컨설팅 산업 시장현황(클릭시 이미지 확대)

지식서비스를 바탕으로 하는 국내 컨설팅시장은 1990년대 초 글로벌 컨설팅사인 맥킨지社가 최초 진입한 이래 IMF 위기를 거치면서 본격적으로 시장규모가 확대되었다. 선진화된 해외 시스템을 도입하여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고자 했던 국내 대기업들은 신규사업전략, 글로벌 마케팅전략, M&A 컨설팅 등을 유행처럼 도입하기 시작하였다. 
 
맥킨지, BCG, 베인앤컴퍼니 등 외국계 컨설팅사가 국내 기업을 컨설팅하면서 부작용도 적지 않게 나타났다. 정(情)을 중시하는 한국사회에서 효율성을 강조하는 외국계 컨설팅 프로그램이 국내 정서와는 맞지 않았던 것이다. 또한, 컨설팅이 조직 전체의 쇄신과 전략수립에 활용되기 보다는 사내 이해관계자들의 반발을 무마하려는 목적으로 이용되기도 하였으며, 하나의 컨설팅사가 여러 기업의 컨설팅을 중복 진행하면서 엇비슷한 내용의 컨설팅이 나타나기도 하였다.

이런 과정을 거치면서 국내 컨설팅시장은 규모가 점차 확대되기 시작했다. 비용부담으로 인해 초기에는 일부 대기업들만 이용하였으나, 컨설팅의 효과성이 입증되면서 중견기업과 일부 우량중소기업까지 그 수요가 확대되었다. 정부에서도 컨설팅을 통해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을 확대 시행하면서 컨설팅 시장은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중이다. 

컨설팅 지식서비스 시장의 개척자!  
흔히 컨설팅이라고 하면 맥킨지, 베인&컴퍼니, BCG 같은 외국계 컨설팅회사를 활용해 대기업들이나 받는 것이라고 인식하기 마련이다. 이런 상황에서 자신의 전문성을 살려 지식서비스 기반의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1인기업이 개인과 중소기업군을 대상으로 컨설팅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실제 비즈니스로 연결시키기 까지는 많은 어려움이 존재하고 있다. 그러나 외국계 전문 컨설팅 Firm이나 국내 전문 컨설팅 Firm, 국내 금융기관에서 제공해주지 못하는 영역에서 차별화된 시장을 개척해나가는 1인기업이 증가하고 있다는 점에서 컨설팅 비즈니스의 가능성을 찾을 수 있다

인퓨처컨설팅(
www.infuture.kr)의 유정식 대표는 Watson Wyatt, Arthur Andersen의 글로벌 회사에서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전략부문(시나리오 플래닝 전략, 경영혁신 전략, 조직문화 활성화 전략), HR부문(HR전략, 평가 및 보상제도, 경력개발제도, 인력관리) 등에 대한 전문적인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동우화인캠, 풍림산업, PCA생명 등의 기업과 행정자치부, 법제처, 관세청 등의 정부기관을 대상으로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 유정식 대표는 많은 기업과 공공기관에서 모시고자 하는 유명 강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한국창업경영컨설팅협회
 회장이자 일신경영컨설팅(www.ilsin900.co.kr) 대표이사인 김진영 박사도 국내 컨설팅 시장을 대표하는 사람 중 하나이다. 외국계 컨설팅 Firm과 표준협회, 생산성본부, 네모파트너즈, 이언그룹 등 규모를 갖춘 국내 컨설팅 Firm 사이에서 중소기업/소기업/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컨설팅 시장을 형성하였다. 김진영 박사는 고등학교 3학년 말부터 직장을 다니기 시작하여 30대 중반에서야 대학을 다니기 시작하였다. 이후 경영지도사를 취득하여 컨설팅 시장에 발을 들여 놓기 시작하였으며, 2000년도에 경영학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현재는 피터드러커와 같이 죽는날까지 일을 해야 한다는 생각으로 '105세 경영', '비전', '동기부여' , '혁신', '시간경영' , '창업 및 M&A' 등을 주제로 한 명강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창업 및 마케팅과 관련한 멘토링/코칭/컨설팅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엠아이전략연구소(주)(www.misi.or.kr) 김용한 대표는 마케팅, 경영전략, 컨설팅방법론, 자영업마케팅 및 상권입지, 온라인마케팅, SNS마케팅, 지역마케팅, 브랜드, 전통시장 등과 관련 컨설팅, 연구용역, 강의활동을 하고 있다. 원활한 컨설팅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직원과 컨설턴트를 보유하고 있지만, 규모를 크게 확장하지 않으면서도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는 점에서 1인기업의 범주에 해당한다고 볼 수 있다.

국내에서 '정리컨설턴트'라는 호칭을 처음 사용한 베리굿정리컨설팅 윤선현 대표도 차별화된 틈새시장을 적절히 발굴한 사례이다. 정리컨설턴트란 일과 물건 등을 제대로 정리하지 못해 스트레스를 받고, 비효율과 낭비 또는 생산성 저하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을 대상으로 체계적이면서도 효율적인 정리 방법과 시스템을 제공해 생산력을 증가시키고, 효율적인 인생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돕는 전문가를 일컫는다. 2009년부터 정리와 관련된 일을 시작한 윤선현 대표는 현재 기업과 개인에게 인기 있는 강사이자 컨설턴트이다.  

국내 컨설팅 시장의 현실  
한국경영기술지도사회에 따르면 국내 경영컨설팅 시장 규모가 2011년 기준 연간 4조5000억원에 달하며, 이른 시일 내에 20조원대로 급성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의 컨설팅 시장은  맥킨지, 보스턴컨설팅그룹, 딜로이트, 리소시즈글로벌프로페셔널, 롤렌버거, 언스트앤영 등의 외국계 기업이 삼성, LG, 현대차, 포스코, SK, 두산 등을 대상으로 하는 시장규모이다. 외국계 기업에 비해 데이터베이스와 네트워크를 보유하지 못한 1인기업의 시장으로 보기는 어렵다. 결국 1인 지식서비스 기업이 대상으로하는 컨설팅 시장은 중소기업, 소기업, 소상공인에 존재하게 되는 것이 현실이다. 

그러나 국내 중소기업과 소기업, 소상공인은 현실적으로 자신이 비용을 지불하면서 컨설팅을 받으려고 하지 않는다. 필요성은 충분히 인지하고 있지만, 비용을 지불할 만큼의 여력이 되지 않는 것이다. 비즈니스모델 프레임 상으로 보았을 때 컨설팅 비즈니스는 수익흐름에서 큰 어려움이 존재한다. 이러한 연유로 컨설팅 비즈니스를 전개하고자 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정부의 지원제도에 의존할 수 밖에 없다.
 
 

▲ 비즈니스모델의 구성요소 및 국내 1인 지식서비스업의 현실(클릭 시 이미지 확대)

직장에서의 경력을 바탕으로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1인기업이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정부의 컨설팅 지원제도를 활용할 수 밖에 없는 현실에서 경영지도사(기술지도사), 인증 심사원, 박사학위 등의 자격을 필요로 한다. 경영지도사(기술지도사)는 중소기업 경영·기술에 대한 종합진단은 물론 전문분야별 지도·자문·조사·평가 및 확인·대행 등 법적 기능을 수행하는 국가공인자격자이다.

경영지도사, 인증 심사원, 박사학위 등을 취득했다고 해서 컨설팅 시장에 진입해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것도 아니다국내 컨설팅 업체들은 과당경쟁, 외국 컨설팅사의 시장잠식, 축적된 노하우 부재, 자금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컨설팅 시장에 진입하는 후발주자가 생존하기는 쉽지 않다. 컨설턴트라는 직업이 외부에서 보기에는 그럴싸 해보일 수 있지만 내적으로는 많은 어려움이 있는 것이 국내의 현실이다.

결국 자신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컨설팅 비즈니스를 전개하고자 하는 1인기업은 자신만이 보유한 차별화된 전문성과 인적네트워크를 필요로 한다. 예를 들면 '마케팅 전략 수립'이라는 영역은 너무도 방대하며, 이와 관련된 일을 할 수 있다고 하는 사람은 너무도 많다. '마케팅 전략 수립'이라는 큰틀을 이해하고 있으면서도 자신이 아니면 안되는 차별화된 영역을 찾아야 한다. 시장을 좁게 가져가면 많은 수익을 창출하기는 어렵지만, 짧은 시간내에 시장에서 포지셔닝하기가 유리하다. 모두에게 판매할 수 있다는 것은 아무에게도 판매할 수 없다는 것과 같다. 자신의 전문영역을 넓게 가져가려고 하지 말고, 자신만의 차별화된 영역을 발굴하고 전문가로서 인정받을 수 있는 역량을 키워야 한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은종성 은종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