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기업 1인경영시대 : (주)비즈웹코리아

1인기업 1인경영시대(강력한 개인으로 살아가는 방법)


이전 연관글

스마트폰, 트위터, 페이스북 등 SNS 성장에 힘입은 소셜커머스 비즈니스

소셜커머스는 소셜미디어와 온라인 미디어를 활용하여 패션, 외식, 공연, 항공권 등 다양한 상품을 특별한 할인가에 판매하는 일종의 전자상거래로 오프라인에 기반을 둔 지역사업자가 가장 직접적인 영향을 받고 있습니다. 이번글에서는 오프라인기반 지역사업자가 소셜커머스를 어떻게 활용해야 하는지에 대해 생각해보겠습니다.

소셜커머스의 어두운 그림자!  
'그루폰'은 소셜커머스 대표 회사입니다.

▲ 대표적인 소셜커머스 회사 '그루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최고 화두로 떠오르면서 쇼핑몰과 결합한 형태의 소셜커머스가 유통업의 새로운 업태로
떠올랐습니다. 소셜커머스 원조는 미국 시카고를 기반으로 설립된 ‘그루폰’이라는 회사로 최근(2010년 12월말) 10억 달러(약 1조 2천억 원) 규모의 투자금을 확보하는 등 거침없는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2010년 5월 ‘티켓몬스터’를 시작으로 ‘위폰’, ‘위메이크프라이스’ 등 300여개가 넘는 소셜커머스 업체가 생겨났으며, 소셜커머스 접근이 용이한 스마트폰이 보편화되면서 업계 간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소셜커머스는 내가 발견한 제품(서비스)을 트위터, 페이스북 등의 친구들에게 추천함으로써  ‘친구들과 함께 사는 즐거움’을 모토로 합니다. 소셜네트워크는 신뢰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친구들과 ‘발견’, ‘즐거움’, ‘함께 사는 기쁨’ 등을 공유할 수 있는 것입니다.

그러나 국내에서는 경험과 제품 소싱 능력이 부족한 사람들이 너도나도 진입하다보니 여러가지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의 소비자피해주의보 발령 자료에 따르면 미용실이나 고급 레스토랑의 반값할인 쿠폰을 구매하였지만 손님이 너무 몰려 예약조차 할 수 없는가 하면, 쿠폰 재발송이나 변경·환불을 거절 하는 사례가 발생하는 등 소비자피해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지역서비스 사업자에게는 새로운 기회!  
소셜커머스는 지역서비스 사업자와 소비자를 연결해주는 '중개 비즈니스' 로 사업모델이 단순하고 진입장벽이 낮습니다. 소셜커머스 회사는 업소를 알리고 싶은 지역사업자를 찾아서 자신들의 웹사이트에 올리고 트위터, 페이스북, 광고 등을 통해 거래를 성사시키면 일정정도의 수수료를 받게 됩니다.(국내의 경우 검색포털의 키워드광고 비중이 지나치게 높다는 것도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렇다보니 짧은 기간에 과도한 경쟁 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입니다.

소셜커머스는 지역서비스 사업자, 소셜커머스 회사, 소비자 모두가 Win-Win 할 수 있는 비즈니스이다.
시장확대로 인해 대기업을 비롯해 더 많은 업체들이 소셜커머스 시장에 진입할 것입니다. 이에 따른 폐해도 분명이 있겠지만 
시간이 흐르면 소셜네트워크의 특성상 자연스러운 정화현상을 거칠것입니다. 소셜네트워크는 사람들이 자신의 생각과 경험, 의견 등을 공유하기 위해 사용하는 개방된 플랫폼으로 소셜커머스 업체가 제공하는 정보를 일방적으로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오프라인 지역 사업자는 소셜커머스를 어떻게 받아들이고 활용해야 할까요? 첫번째는 소셜커머스를 매출향상보다는 마케팅측면에서 이해 해야 합니다. 소셜커머스의 특성상 50% 가까운 비용으로 제품(서비스)이 판매되다보니 단기적으로는 수익이 남지 않습니다. 그러나 이를 통해 업체를 홍보하고 잠재고객을 확보할 수 있습니다. 높은 품질과 서비스로 고객경험을 제공하면 재구매를 이끌어낼 수 있게 되고, 이는 장기적으로는 수익향상에 기여하게 되는 것입니다. 

두번째는 오프라인 지역사업자도 소셜네트워크에 동참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소셜커머스를 홍보를 위한 1회성 행사로 생각하면 비용대비 효과가 낮을 수 밖에 없습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개설하여 고객과의 대화에 참여할 때 높은 시너지를 낼 수 있습니다. 

세번째는 믿을 수 있고 검증된 소셜커머스 회사와 거래를 해야 합니다. 지역내에서 이름난 식당이나 서비스 제공업체에는 소셜커머스 업체가 한 두번 이상은 다녀갔습니다. 이렇다보니 서로 제 살 깍아먹기식 영업이 진행되는 사례도 발생하고 있습니다. 서로가 Win-Win 하지 않는 비즈니스의 피해는 결국 소비자에게 전가될 확률이 높습니다.  

지역서비스 사업자가 소셜커머스를 어떻게 활용해야 하는지에 대해 생각해봤습니다. 여러분의 생각과 의견은 어떠세요? 아이디어가 있으시다면 의견을 남겨주세요~ 
Posted by 은종성 은종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